검색

수출 중소기업에 수출보험료 지원… 기업당 200만 원

가 -가 +

아산뉴스
기사입력 2020-02-26

- 수출입보험료 및 바이어 신용조사 지원으로 수출 안정 추진 -

 

  충남도는 지역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‘2020년도 수출입보험료 및 바이어 신용조사 지원 사업’을 한다고 26일 밝혔다.

 

이 사업은 도내 수출 중소기업이 한국무역보험공사의 보험(보증)종목 가입 시 발생하는 비용을 도에서 지원하는 것으로, 최대 지원 한도는 200만 원이다.

 

지원대상은 도내에 본사 또는 공장이 소재한 중소기업으로, 연간 총 수출실적 2,000만 달러 미만(보증 이용 시, 1000만 달러 미만) 기업이다.

 

도는 올해 지원예산 1억 4,000만 원을 편성했다.  
  
도는 올해 단체보험 지원을 강화해 지난해 252개 업체를 지원한 것보다 더 많은 수출 중소기업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.

 

이종환 도 국제통상과장은 “지난해 보험료 지원 사업을 통해 11개사에 17억 1800만 원의 사고 보험금을 지급, 기업의 안정적 수출 여건을 조성했다”며 “올해는 보험료 지원액이 늘어난 만큼 더 큰 수출안전망 확보가 예상된다”고 분석했다.

 

한편, 이 사업은 예산이 조기 소진되면 종료될 수 있으며, 충남수출지원온라인시스템(https://cntrade.kr)’ 및 충남도청, 한국무역보험공사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.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아산뉴스. All rights reserved.